Free Flash Player

연두빛의 푸르름 화포천습지 생태공원


현재 위치

> 생물이야기 > 포유류

포유류

삵(사진출처 : 심태훈)
  • 한국명 : 삵(살쾡이)
  • 학명 : Prionailurus bengalensis
  • 분류학적 위치 : 식육목 고양이과 고양이속
  • 특징 : 삵은 우리나라에서 야생에 남아 있는 유일한 고양이과 동물이다. ‘살쾡이’라고도 한다. 보통의 집고양이처럼 생겼지만 눈 사이가 좁은 느낌이 있고 이마에 갈색 테두리의 흰 줄이 두 개 있는 것이 특징이다. 고양이보다도 꼬리가 두텁다. 확실한 차이점은 귀에 있다. 삵의 귀 뒷면을 보면 귀 끝에 검은 털이 있고 그 밑으로 흰색에 가까운 누런 반점이 있으나 고양이에게는 이러한 털과 반점이 없다. 보통 밤에 돌아다니기 때문에 그 모습은 보기 힘들지만 화포천습지의 진흙 바닥에 난 발자국과 길섶에 눈 똥으로 서식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. 삵은 점점 그 수가 줄어들고 있어 멸종위기야생동․식물 Ⅱ급으로 보호, 관리되고 있다.

갤러리